한강어선이야기 하나_바다바람

심희준, 박수정(건축공방) / 2017 / 10mx10(m) / 어선 ‘남해호’, 아크릴 필름 / 잔디마당 우측구역

한강어선이야기 하나_바다바람

서울시민의 일상으로 자리 잡은 한강에 어선이 찾아온다.
물과 넓은 공간이 있는 . 서울이라는 대도시의 일상 속에서 자연을 느낄 수 있는 유일한 공간, 한강.

어선들은 이곳을 찾은 시민들에게 쉼과 다양함이 가득한 공간이 되어가는 길을 연다

 

이야기 하나, ‘바다바람’은 ‘남해호’를 통해 보이지 않지만 존재하는 것을 상상하는 이야기에서 시작되었다.
바다에서 땅까지 오는 여정을 느끼게 해주고, 보이지 않는 바람을 느끼게 해주고자 한다

우리가 겪는 소소한, 혹은 엄청난 이야기들을 푸른 그늘에 앉아서, 즐기며, 그런 시간들이 쌓이는 장소가 된다.

심희준, 박수정(건축공방)
건축공방의 공동대표 심희준, 박수정은 일상의 건축을 생각하고, 짓고, 누리고, 공유하는 건축가이다. 우리가 말하는 일상의 건축이란 건강한 환경의 건축으로, 더 많은 사람들이 이를 누릴 수 있는 확대된 건축문화를 의미한다. 일상성이 특별해지는 Super-Hardware를 공유하는 작업을 하고 있다.
도큐멘테이션